연결 가능 링크

신임 한국 천주교 주교회의 의장 "북한인권 문제에 목소리 낼 것"


지난달말 천주교 주교회의 추계 정기총회에서 신임 의장으로 선출된 김희중 대주교가 13일 서울 명동성당 내 천주교 서울대교구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지난달말 천주교 주교회의 추계 정기총회에서 신임 의장으로 선출된 김희중 대주교가 13일 서울 명동성당 내 천주교 서울대교구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한국 천주교 주교회의 의장 김희중 대주교는 앞으로 때가 되면 천주교가 북한인권 문제에 더 큰 목소리를 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김 대주교는 어제(13일) 기자간담회에서 천주교 주교회의가 북한인권 문제를
방치하고 있다는 것은 오해이며 지금은 남북관계가 워낙 경색돼 자제하고 있을 뿐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대주교는 북한이 인간의 천부적 기본권을 인정하지 않고 있는 것을 다 알고 있으며 수많은 사제가 총살 당하고 해방 전 천주교 시설들이 공장과 소년궁전 등으로 쓰이는 것을 모두 잊지 않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