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주요 6개국 핵 협상 난항 속 막바지 실무접촉


9일 이란 핵 3자협상이 열린 중동 오만에서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이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에게 악수를 청하고 있다.

9일 이란 핵 3자협상이 열린 중동 오만에서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이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에게 악수를 청하고 있다.

이란과 주요 6개국 실무대표들이 이란 핵 문제 시한을 얼마 남겨두지 않은 상태에서 11일 막바지 협상에 나서고 있습니다.

이란 측 실무대표인 압바스 아락치 외무차관은 이날 협상을 앞두고 가진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모든 사안이 뒤얽혀 매우 어렵게 진행되고 있지만 지금은 진전이냐 후퇴냐를 논할 상황이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아락치 차관은 또 앞서 3자 고위급 핵협상에서 기술적, 법적, 정치적 사안 등 모든 부분이 거론됐다며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아 시한에 맞추기는 매우 어렵지만 실망하지는 않는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지난 9일과 10일 이틀간 미국과 유럽연합, 이란 고위급 대표들이 중동국가 오만에서 협상을 벌였지만 별다른 진전을 이루지 못했습니다.

오는 24일 협상 마감 시한을 앞두고 미국의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협상의 마지막 단계는 이란이 핵무기 개발을 하지 않겠다는 점을 확실히 보장하는 일이라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