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도 대법원, 영화업계 여성 분장사 허용


지난 2013년 인도 뭄바이의 영화 '쇼트컷 로메오'를 촬영장에서 배우들이 분장을 점검하고 있다. (자료사진)

지난 2013년 인도 뭄바이의 영화 '쇼트컷 로메오'를 촬영장에서 배우들이 분장을 점검하고 있다. (자료사진)

인도 대법원이 여성들도 인도 뭄바이 힌두 영화산업단지에서 ‘메이크업 아티스트’, 즉 얼굴 분장사로 활동할 수 있도록 허가하는 내용의 판결을 내렸습니다.

미국 영화 산업의 중심지 헐리우드의 이름을 따 ‘볼리우드’로 불리는 인도 뭄바이 영화단지에서는 그 동안 여성 분장사를 금지하는 관행이 있어 왔습니다.

이 같은 관행은 인도 영화 분장사 협회의 주도로 지난 수십년간 굳어져 왔습니다.

협회 측은 남성 분장사들의 일자리를 보호하기 위해 이 같은 조치에 나섰다는 설명입니다.

결국 참다 못한 여성 분장사들은 오래된 악습을 바꿔야 한다며 거리 시위에 나섰고, 법원에 소송을 내고 말았습니다.

인도의 영화산업은 해마다 약 1천여편의 영화들이 제작되는 등 세계적으로 가장 활발한 것으로 평가 받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