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유엔 인권토론회 항의 서한 발송


자성남 북한 유엔대표부 대사. (자료사진)

자성남 북한 유엔대표부 대사. (자료사진)

북한이 유엔에서 최근 열린 북한인권 토론회를 비난하는 서한을 유엔 사무총장에게 보냈습니다.

북한의 자성남 유엔대표부 대사는 지난 17일자로 보낸 서한에서, 마이클 커비 전 유엔 북한인권 조사위원회 COI 위원장과 탈북자들이 참석하는 토론회를 개최하는 것은 북한의 인권상황을 왜곡하려는 정치적 동기에서 비롯된 도발행위라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지난 22일 유엔 본부에서 호주와 보츠와나, 파나마 세 나라 유엔 대표부와 휴먼 라이츠 워치 등 국제 인권단체들의 공동주최로 북한 인권 토론회가 열렸습니다.

마이클 커비 전 유엔 북한인권 조사위원회 COI 위원장은 이날 토론회에서,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반인도 범죄의 책임을 져야 할 수도 있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