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나이지리아 정부, 피랍 여학생 석방 협상


지난 14일 나이지리아 아부자에서 한 남성이 정부에 보코하람 납치 여학생들 구출 노력을 촉구하고 있다.

지난 14일 나이지리아 아부자에서 한 남성이 정부에 보코하람 납치 여학생들 구출 노력을 촉구하고 있다.

나이지리아의 이슬람 과격단체 보코하람이 6개월전 집단 납치한 여학생 200여명의 석방 문제를 놓고 나이지리아 정부와 협상을 벌이고 있습니다.

굿럭 조나단 나이지리아 대통령 보좌관과 보코하람 측 지도 인사는 어제(17일) VOA 방송에 회담은 사우디 아라비아에서 진행되고 있으며 차드와 카메룬 고위 당국자들도 참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보코하람 측은 그러면서 여학생들은 아무런 해를 입지 않았으며 건강도 양호한 상태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지난 4월 14일 보코하람은 나이지리아 북동부 치복 마을에서 270명의 여학생들을 집단 납치했습니다.

그 뒤 57명의 여학생들은 탈출에 성공했지만 아직도 200여명은 집으로 돌아가지 못하고 있습니다.

보코하람은 그동안 정부가 수감중인 자신의 조직원들을 석방하지 않으면 여학생들을 노예로 팔아 넘기겠다고 위협해 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