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어선 선장, 한국 해경 총에 맞아 사망


한국 해경이 불법중국어선을 단속하다 중국인 선장이 해경이 쏜 총에 맞아 숨진 사건이 발생한 10일 전남 목포해양경찰서에서 해경이 불법조업 중국어선 단속 과정을 촬영한 동영상을 공개하고 있다.

한국 해경이 불법중국어선을 단속하다 중국인 선장이 해경이 쏜 총에 맞아 숨진 사건이 발생한 10일 전남 목포해양경찰서에서 해경이 불법조업 중국어선 단속 과정을 촬영한 동영상을 공개하고 있다.

한국 서해상에서 불법조업을 벌이던 중국어선 선장이 단속에 나선 한국 해양경찰의 총에 맞아 숨졌습니다.

오늘(10일) 오전 8시 30분쯤 전라북도 부안군 왕등도 서쪽 약 144킬로미터 해상에서 중국선적 80톤급 어선 노영호의 선장 송호우무 씨가 불법조업 단속에 나선 한국 해경과 실랑이를 벌이는 과정에서 총에 맞았습니다.

이 선장은 곧바로 헬기를 이용해 한국의 한 병원으로 긴급 후송됐지만 병원 도착 전에 목숨을 잃었습니다.

병원 측은 컴퓨터 단층 촬영을 한 결과 좌측 복부 뒤쪽에 총탄이 박힌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 해경 측은 중국 선원들과 실랑이를 벌이는 과정에서 한 대원이 권총으로 위협사격을 가한 것이 송 선장의 복부에 맞은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습니다.

한국정부는 사건 발생 뒤 중국 측에 유감의 뜻을 전달했지만 중국은 한국 해경이 폭력적 법집행을 저질렀다며 이 사건을 진지하고 철저하게 조사해 책임자를 엄벌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