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우크라이나 교전 격화...휴전협정 파기 위기


7일 우크라이나 동부 도네츠크 공항 인근에서 정부군과 친러시아 분리주의 반군의 교전으로 연기가 치솟고 있다.

7일 우크라이나 동부 도네츠크 공항 인근에서 정부군과 친러시아 분리주의 반군의 교전으로 연기가 치솟고 있다.

우크라이나 동부지역에서 정부군과 친러시아 분리주의 반군 사이에 무력충돌이 잦아지면서 휴전 협정이 파기될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우크라이나 정부는 어제(7일) 반군의 공격으로 민간인 7명을 포함해 12명이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반군은 그러나 정부군이 도네츠크에 대한 포격을 계속하는 등 휴전 협정을 위반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유엔은 양측은 지난달 5일 휴전 협정을 체결한 이후에도 최소 331명이 사망한 것으로 집계했습니다.

한편 현재 우크라이나를 방문 중인 빅토리아 뉼런드 미국 국무부 유럽담당 차관보는 대학생들을 상대로 한 연설에서 휴전 협정이 준수되지 않는다는 것을 알고 있다고 개탄했습니다.

그러면서 휴전 협정이 계속 이행되지 않으면 러시아는 추가적인 비용을 물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