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프랑스, ‘에볼라 감염’ 프랑스인 간호사 완치


리베리아에서 에볼라에 감염된 프랑스인 간호사가 파리 근교의 군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완치됐습니다.

리베리아에서 에볼라에 감염된 프랑스인 간호사가 파리 근교의 군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완치됐습니다.

리베리아에서 에볼라 바이러스에 감염된 프랑스인 간호사가 완치됐다고 4일 프랑스 보건 당국이 밝혔습니다.

이 간호사는 ‘국경없는 의사회’ 소속으로, 리베리아에서 자원봉사 활동을 하던 중 에볼라에 감염됐습니다.

프랑스인으로서는 처음으로 에볼라에 감염된 이 간호사는 프랑스 파리 근교의 한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습니다.

한편 시에라리온에서 에볼라에 감염된 세네갈 과학자도 독일 함부르크 시에서 치료를 받은 후 완치돼 퇴원했습니다.

세계보건기구는 리베리아와 시에라리온, 기니에서 에볼라 바이러스에 감염된 환자가7천 4백 여명 이상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가운데 3천4백명 이상이 에볼라로 인해 목숨을 잃었다고 세계보건기구는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