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박근혜 한국 대통령 "국제사회 관심, 북한 인권 개선 도움"


지난 24일 박근혜 한국 대통령이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유엔사무총장 주최 오찬에서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만나 인사하고 있다. (자료사진)

지난 24일 박근혜 한국 대통령이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유엔사무총장 주최 오찬에서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만나 인사하고 있다. (자료사진)

한국의 박근혜 대통령은 국제사회가 북한인권에 큰 관심을 갖고 있다는 메시지를 지속적으로 전달하는 것이 북한인권 개선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국의 청와대는 어제(28일) 박 대통령이 지난 24일 미국 뉴욕에서 열린 미국의 외교안보 연구기관 대표들과의 간담회에서 유엔 북한인권 조사위원회, COI의 보고서가 북한인권 문제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데 큰 역할을 한 것으로 평가한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이어 북한이 COI 보고서로 인해 급한 마음에 북한 인권보고서를 만들어 세계에 알릴 정도로 자극을 받은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또 북한이 핵 능력을 고도화시키면 핵 도미노 현상이 일어날 수 있다고 우려하고 북 핵 문제 해결을 위해 미국과 중국이 협력의 관행을 만들어 나가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탈북자와 핵, 인권 문제 등 복잡하게 얽혀 있는 여러 문제들을 궁극적으로 해결해 나갈 수 있는 길은 통일이라며 미국이 한반도 통일환경을 만드는 데 힘을 모아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김은지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