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김정은 서한 전달받아


면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는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과 리수용 북한 외무상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27일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의 서한을 전달받았습니다.

반 사무총장은 뉴욕 유엔본부에서 유엔총회에 참석 중인 리수용 북한 외무상을 면담한 자리에서 서한을 전달받고 리 외무상에게 감사를 표시했다고 유엔 사무총장실이 밝혔습니다.

그러나 유엔은 서한의 구체적인 내용은 밝히지 않았습니다.

이 자리에서 반 사무총장은 대화를 통해 한반도 비핵화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특히 한반도의 지속적 평화를 위해서는 남북관계 개선이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반 사무총장은 또 인도적 지원이 필요한 북한 내 상황에 우려를 나타내면서 유엔 산하기관들이 북한 주민에게 더 접근할 수 있어야 하며, 지원 물자의 분배를 평가하는데도 지속적으로 참여할 수 있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북한 인권문제와 관련해 반 사무총장은 북한이 유엔인권이사회(UNHRC)의 '보편적 정례인권검토'(UPR)에 참여하는데 기술적 지원을 제공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