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김정은 서한 전달받아


면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는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과 리수용 북한 외무상

면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는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과 리수용 북한 외무상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27일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의 서한을 전달받았습니다.

반 사무총장은 뉴욕 유엔본부에서 유엔총회에 참석 중인 리수용 북한 외무상을 면담한 자리에서 서한을 전달받고 리 외무상에게 감사를 표시했다고 유엔 사무총장실이 밝혔습니다.

그러나 유엔은 서한의 구체적인 내용은 밝히지 않았습니다.

이 자리에서 반 사무총장은 대화를 통해 한반도 비핵화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특히 한반도의 지속적 평화를 위해서는 남북관계 개선이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반 사무총장은 또 인도적 지원이 필요한 북한 내 상황에 우려를 나타내면서 유엔 산하기관들이 북한 주민에게 더 접근할 수 있어야 하며, 지원 물자의 분배를 평가하는데도 지속적으로 참여할 수 있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북한 인권문제와 관련해 반 사무총장은 북한이 유엔인권이사회(UNHRC)의 '보편적 정례인권검토'(UPR)에 참여하는데 기술적 지원을 제공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