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잠비아 부통령, 사타 대통령 건강 이상설 일축


마이클 사타 잠비아 대통령 (자료사진)

마이클 사타 잠비아 대통령 (자료사진)

아프리카 잠비아의 마이클 사타 대통령이 유엔총회에 불참한 이유를 두고 의혹이 증폭되고 있습니다.

사타 잠비아 대통령은 지난 24일 밤 유엔총회에서 회원국 대표연설을 하기로 돼 있었지만 돌연 총회장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아 궁금증을 낳았습니다.

이에 따라 급기야 그가 뉴욕에 머물던 호텔 객실에서 사망했다는 소문이 퍼지는 등 각종 건강 관련 의혹들이 언론을 통해 보도됐습니다.

하지만 가이 스콧 잠비아 부통령은 26일 의회에서 이 같은 보도 내용들을 일축하며 사타 대통령은 건강에 이상 없이 건재하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당초 계획돼 있던 유엔총회 연설을 대통령이 왜 하지 못한 것인지, 또 계속 공개석상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는 이유 등에 대해서는 충분히 설명하지 않았습니다.

한편 잠비아의 회원국 대표연설은 26일 밤 잠비아 외무장관이 대신하는 것으로 일정이 조정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