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터뷰: 현대경제연 이부형 수석위원] "북한 추진 농업개혁, 성공하면 9년 뒤 GDP 두 배 증가"


지난해 5월 북한 함흥 인근 통봉협동농장에서 주민들이 모내기를 하고 있다.

지난해 5월 북한 함흥 인근 통봉협동농장에서 주민들이 모내기를 하고 있다.

북한이 내년부터 시행할 것으로 알려진 농업개혁이 성공할 경우 북한의 국내총생산, GDP가 9년 만에 두 배로 늘어날 것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한국 민간 연구기관인 현대경제연구원의 이부형 박사가 ‘북한 농업개혁이 북한 GDP에 미치는 영향’이라는 보고서에서 밝힌 내용인데요, 이 박사를 전화로 연결해 자세한 내용을 알아보겠습니다.

문) 먼저 김정은 체제 들어서 농업 분야에서 일부 개혁적인 조치들이 시행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내년부터 본격 시행될 예정인 개혁 조치에 대해선 잘 알려지지 않은 것 같습니다, 이 박사께서는 어떻게 (어떤 경로로) 파악을 하신 건가요? 그리고 어떤 내용을 담고 있는지요?

문) 농업개혁이 성공할 경우 북한경제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구체적으로 설명해주시죠.

문) 이 같은 수치가 나오게 된 근거는 무엇입니까?

문) 하지만 농자재와 기타 농업기반시설 등의 부족, 북한 중앙당국의 재정적 한계 등 중국과 단순 비교하기 어려운 북한 특유의 애로점이 있지 않습니까?

문) 북한의 농업개혁에 대해 한국 정부의 역할에 대해서도 언급하셨던데, 어떤 지원이 필요하다고 보십니까?

문) 이 박사의 제안은 박근혜 한국 대통령의 드레스덴 구상과도 일맥상통하는 것 같습니다. 북한의 농업개혁을 돕는 일이 향후 남북관계나 통일 한반도 차원에서 어떤 효과가 있다고 보시는지요?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