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나토, 우크라이나-반군 비무장지대에 기대


필립 브리드러브 NATO군 사령관이 5월 6일 캐나다에서 연설하고 있다 (자료사진)

필립 브리드러브 NATO군 사령관이 5월 6일 캐나다에서 연설하고 있다 (자료사진)

북대서양조약기구 NATO군 사령관은 우크라이나 정부와 친러시아 반군이 비무장지대 설치에 합의한 데 대해 두 세력이 휴전 상황에 다시 도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미 공군대장이기도 한 필립 브리드러브 사령관은 하지만 현재 상황은 좋지 않다며, 러시아 군이 여전히 우크라이나 영토 안에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브리드러브 사령관은 이달 초 합의된 휴전은 이름뿐이며, 지난 몇 일간 폭력 수준은 휴전 이전이나 마찬가지였다고 말했습니다.

20일 민스크에서 이뤄진 합의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정부군과 친러시아 반군은 전선에서 각각 15km씩 뒤로 후퇴해 30km의 완충지대를 만들기로 했습니다. (끝)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