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박근혜 대통령 "평창 올림픽도 북한 참가 희망"


박근혜 한국 대통령(왼쪽 녹색옷)이 19일 인천아시아아드 주경기장에서 열린 인천 아시아게임 개회식에 입장하며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장 등 참석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박근혜 한국 대통령(왼쪽 녹색옷)이 19일 인천아시아아드 주경기장에서 열린 인천 아시아게임 개회식에 입장하며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장 등 참석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박근혜 한국 대통령은 어제(18일) 청와대에서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을 만나 북한이 오는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여하도록 노력하자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바흐 위원장이 평창동계올림픽에 북한 팀이 참여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한 데 대해 국제 스포츠계의 관례대로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도록 장려해 나가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또 지난 3월 독일 드레스덴에서 발표한 것처럼 한반도에 평화가 정착되고 신뢰를 더 쌓으려면 스포츠라든가 문화라든가 당장 협력할 수 있는 부분부터 신뢰와 협력의 관행을 쌓아나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바흐 위원장은 인천 아시안게임에 참가하고 있는 북한 팀이 한국에서 따뜻하게 환영을 받는다는 느낌을 받아서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문제에 대한 결단을 훨씬 더 쉽게 내릴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