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의회, 시리아 반군 지원안 처리 임박


17일 미국 상원에서 ISIL의 위협과 미국의 대응 전략에 관한 청문회가 열린 가운데,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가운데)과 상원 의원들이 청문회장으로 입장하고 있다.

17일 미국 상원에서 ISIL의 위협과 미국의 대응 전략에 관한 청문회가 열린 가운데,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가운데)과 상원 의원들이 청문회장으로 입장하고 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시리아 반군 훈련 지원 권한’ 승인 요청안이 곧 의회를 완전히 통과할 것으로 보입니다.

공화당이 장악한 하원은 어제(17일) 수니파 무장반군 ‘이슬람국가’(ISIL)를 소탕하기 위해 시리아 온건파 반군을 지원할 수 있도록 한 안건을 표결에 부쳐 찬성 273표, 반대 156표로 가결 처리했습니다.

민주당이 다수 의석인 상원에서도 오늘(18일) 무난한 통과가 예상되는 가운데, 오바마 대통령이 법안에 서명하면 미국은 ‘이슬람국가’와 지상전을 벌이는 시리아 온건파 반군을 지원할 수 있게 됩니다.

다만 하원이 어제(17일) 처리한 수정안에는 시리아 반군 지원 훈련 프로그램을 시작하기 15일 이전에 국방장관이 의회에 통보하도록 하고 90일마다 변동상황을 보고할 것을 의무화하는 등의 견제 장치를 마련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