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미국 대통령, ‘ISIL 분쇄 의지’ 다짐


17일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플로리다주 맥딜 공군기지에서 군 장병들을 대상으로 연설을 하고 있다.

17일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플로리다주 맥딜 공군기지에서 군 장병들을 대상으로 연설을 하고 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이슬람 수니파 무장반군인 이슬람국가(ISIL)에 대한 분쇄 의지를 재차 다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17일 플로리다주 맥딜 공군기지에 위치한 미군 중부사령부를 찾아 로이드 어스틴 사령관으로부터 이라크에 대한 공습 상황을 보고 받았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어 군 장병들을 대상으로 한 연설에서 무장반군 문제는 미국이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지금은 미국이 지도력을 발휘해야 할 순간이라는 겁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그러면서 동맹국과 우방국 모두 힘을 합쳐 테러분자들이 어디 숨어 있든 이들을 소탕할 것이라는 점을 분명히 했습니다.

한편 미 의회는 오바마 대통령이 요청한 시리아 반군에 대한 무기와 훈련 지원 예산안을 처리하기 위한 표결 절차에 나서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오바마 대통령은 시리아 일부 지역을 장악중인 ‘이슬람국가’를 겨냥한 공습도 승인했지만, 아직 미군은 이를 실행에 옮기지 않았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