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대학 평가 '프린스턴 1위, 하버드 2위'


미국 프린스턴 대학 캠퍼스. (자료사진)

미국 프린스턴 대학 캠퍼스. (자료사진)

미국의 프린스턴 대학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미국 최고의 명문대학에 뽑혔습니다.

미국의 시사잡지인 ‘US뉴스 & 월드리포트’는 1천800개 대학을 대상으로 입학성적과 지원경쟁률, 학교 재정 등을 기준으로 순위를 매긴 결과, 프린스턴대가 1위를 차지했다고 발표했습니다.

2위는 하버드대, 3위는 예일대가 차지했습니다. 이어 컬럼비아와 스탠퍼드, 시카고 대학은 나란히 공동 4위를 기록했습니다.

또 매사추세츠공과대학(MIT)이 7위, 듀크대학과 펜실베이니아대학이 공동 8위, 캘리포니아공과대학이 10위 등의 순이었습니다.

이와 함께 학부중심인 인문대학 분야에서는 윌리엄스가 6년 연속 1위에 올랐고, 앰허스트와 스워스모어가 각각 2, 3위를 차지했습니다.

이밖에 미국의 육,해,공군 사관학교가 나란히 국공립 학부중심대학 1위에서 3위까지에 모두 올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