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라이스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중국 방문


8일 미국의 수전 라이스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왼쪽)과 중국의 양제츠 외교담당 국무위원이 베이징에서 회담했다.

8일 미국의 수전 라이스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왼쪽)과 중국의 양제츠 외교담당 국무위원이 베이징에서 회담했다.

미국의 수전 라이스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중국의 양제츠 외교담당 국무위원이 오늘(8일) 베이징에서 만나 양국관계와 주요 국제 현안들을 논의했습니다.

양제츠 국무위원은 이 자리에서 오바마 대통령이 오는 11월 베이징에서 열리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에 참석할 것에 대비해 준비작업에 착수했다고 밝혔습니다.

양제츠 국무위원은 또 양국은 상대방의 핵심이익과 중요한 관심사항을 진심으로 존중하고 차이점과 민감한 현안들을 건설적으로 다뤄나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라이스 보좌관도 오바마 대통령은 11월 방중을 미-중 관계에서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으로 여기고 있고 매우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어제(7일) 중국에 도착한 라이스 보좌관은 내일(9일)까지 베이징에 머물며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과 왕이 외교부장과도 잇따라 회동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