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스라엘군, 자국 소년 살해 팔레스타인 용의자 집 철거


18일 이스라엘 소년 3명을 납치 살해한 범인으로 지목된 팔레스타인 용의자 가택이 철거된 가운데, 한 팔레스타인인이 건물터를 살피고 있다.

18일 이스라엘 소년 3명을 납치 살해한 범인으로 지목된 팔레스타인 용의자 가택이 철거된 가운데, 한 팔레스타인인이 건물터를 살피고 있다.

이스라엘 소년 3명을 납치 살해한 범인으로 지목된 팔레스타인 용의자 2명의 가옥이 철거됐습니다.

이스라엘 군은 오늘(18일) 새벽, 서안지구 남쪽 헤브론에 있는 후삼 가와스메와 아마르 아부 아이샤의 자택을 파괴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스라엘 군은 또 이번 사건의 또 다른 용의자인 마르완 가와스메의 집을 봉쇄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6월 서안지구에서 이스라엘 소년 3명을 납치해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 사건은 한 달 넘게 이어지며 2천 명이 넘는 사망자를 낸 이스라엘과 하마스간 교전을 촉발시켰습니다.

하마스의 사주를 받아 이번 사건을 계획한 혐의를 받고 있는 후삼 가와스메는 지난 7월 체포됐으며, 납치와 살인을 실행에 옮긴 것으로 알려진 다른 두 용의자는 아직 검거되지 않았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