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스위스 정부 지원 분유 650t 북한 도착


스위스 개발협력처(SDC)가 웹사이트에 공개한 대북 지원 활동 사진. SDC는 세계식량계획(WFP)를 통해 북한 어린이들에게 분유를 제공해왔다.

스위스 정부가 지원한 380만 달러어치 상당의 분유가 이번 주 북한에 도착했습니다.

토머스 피슬러 (Thomas) 스위스개발협력청 평양사무소장은 14일 ‘VOA’에 보낸 이메일에서 지난 3월 보낸 분유 650t이 이번 주 남포항에 도착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분유는 당초 지난 5월 북한에 도착할 예정이었습니다.

이들 분유는 영양과자 공장 두 곳과 ‘수퍼 시리얼’로 불리는 ‘혼합가공식품’ 공장에 보내져 북한 어린이와 임산부를 위한 영양식품을 만드는데 사용됩니다.

한편 스위스 정부는 북한 취약계층의 영양 지원을 위해 세계식량계획 WFP에 추가로 미화 36만 달러를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피슬러 소장은 이 예산이 다음 달 지급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김현진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