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서 북한 정보통제 뚫을 IT 경진대회 열려


지난해 4월 평양 만경대혁명학원에서 학생들이 컴퓨터 실습 중이다. (자료사진)

지난해 4월 평양 만경대혁명학원에서 학생들이 컴퓨터 실습 중이다. (자료사진)

북한 주민들에게 외부 소식을 전할 수 있는 효과적인 기술을 찾아내기 위한 정보통신기술 경진대회가 지난 2일 미국 서부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렸습니다. 이 대회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심사위원으로도 참여한 서울의 민간단체 ‘NK지식인연대’ 김흥광 대표를 전화로 연결해 자세한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문) 지난 2일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정보통신기술 경진대회에 참가하셨지요, 영어로는 ‘해커톤 대회’이라고 하던데, 대회 목적이 무엇이었고 어떤 형식으로 치러진 대회였습니까?

문) 대회 개막식에서 김 대표께서는 북한 주민들에게 외부 세계의 정보를 전해 줄 필요성에 대해 강연을 하셨는데, 어떤 점을 강조를 하셨습니까?

문) 이번 대회에서 채택되거나, 필요성을 인정받은 특색 있는 첨단기술은 어떤 것들이 있었는지, 몇 가지만 간략히 소개해 주시죠?

문) 김 대표께서도 직접 몇 가지 기술적인 제안을 하셨다고요?

문) 이번 대회가 북한 주민들에게 외부 세계를 알 수 있도록 도와주기 위한 대회였다는 점에서 중요한 의미가 있는 것 같습니다. 이번 대회는 누가, 어떻게 조직을 했습니까?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