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전문가, 북한 이동식 ICBM 개발은 “게임체인저”


북한이 지난 2012년 4월 태양절 기념 열병식에서 공개한 이동형 대륙간탄도미사일. (자료사진)

북한이 지난 2012년 4월 태양절 기념 열병식에서 공개한 이동형 대륙간탄도미사일. (자료사진)

북한이 최근 서해 발사장을 증축하고 있는 정황이 위성을 통해 포착됐는데요. 하지만 전문가들은 현장에 남아있는 이동식 대륙간탄도미사일 개발 흔적을 훨씬 더 우려하고 있습니다. 완전히 다른 차원의 위협이라는 겁니다. 백성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지난 2012년 4월 8일 동창리 서해 발사장.

장명진 발사장 총책임자는 ‘은하3호’의 대륙간탄도미사일 전용 가능성을 묻는 ‘VOA’의 질문을 일축했습니다.

[녹취: 장명진 동창리 발사장 총책임자] “기자 선생님, 대륙간 탄도로케트가 되려면 갱 속에 숨든지 끌고 다니던지 이케 돼야지 저렇게 노출돼서는 전쟁에서 쓰지 못합니다, 저렇게 노출돼 가지고. 저렇게 30m 되는 거 지하에다 어떻게 넣갔습니까? 두 번째 끌고 어떻게 다니갔습니까, 저거를, 긴거.”

이동식이 아니라 선제타격 될 수 있는 고정식 발사대라는 게 대륙간탄도미사일 개발 의혹을 부인하면서 내세운 이유입니다.

북한전문 웹사이트 `38노스’가 최근 포착한 발사장 동향이 특히 주목 받은 건 이 때문입니다.

바로 이동식 대륙간탄도미사일 ‘KN-08’ 발사체 엔진을 올해 들어 네 번째 실험한 흔적을 발견한 겁니다.

미국의 군사전문가들은 발사장의 증축 보다 이 부분을 훨씬 더 우려합니다.

브루스 벡톨 안젤로 주립대학 교수는 30일 ‘VOA’와의 전화통화에서 북한의 KN-08이 판세를 뒤흔드는 ‘게임체인저’가 될 것이라고 단언했습니다.

[녹취: 브루스 벡톨 교수] “It’s an absolute game changer; it takes away the warning time that the United States, South Korea, and Japan have…”

북한이 이동식 대륙간탄도미사일을 쏠 경우 사전 포착이 어려워 미국, 한국, 일본이 갖추고 있는 각 단계의 방어체제를 운용할 시간이 부족하다는 우려입니다.

벡톨 교수는 ‘KN-08’이 2012년 4월 처음 공개된 점을 감안할 때 개발에 속도가 붙고 있는 게 확실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전문가들은 `38 노스’가 포착한 대로 북한이 로켓 지지대를 20m 이상 높인 건 사거리가 늘어난 더 큰 미사일을 쏘겠다는 것이고 미국을 겨냥한 의도라는 데 이견이 없습니다.

브루스 베넷 랜드연구소 선임연구원입니다.

[녹취: 브루스 베넷 연구원] “The North wants to be able to put the United States in jeopardy to both raise its visibility…”

북한이 미국을 위험에 빠뜨릴 수 있다는 가시적 신호를 보내면서 미국이 위협하면 보복하겠다는 의지를 과시하려는 의도가 읽힌다는 겁니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북한의 새로 증축된 시설 자체가 가하는 위협에는 대비가 가능하다고 지적합니다.

버웰 벨 전 주한미군사령관은 동창리 발사장에 고정돼 있는 발사대는 선제타격에 취약한 만큼 실제 공격용으로는 소용이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녹취: 버웰 벨 전 사령관] “A fixed installation is not useful as an attack mechanism. Another words, if they began to load a missile onto that, it would be vulnerable to attack…”

그러면서 현재 미국의 미사일 방어체계는 그런 종류의 시설에서 발사되는 미사일을 효과적으로 막아낼 수 있다고 자신했습니다.

벨 전 사령관은 대신 이 발사대가 이동식 탄도미사일 발사대 (TEL)에 올릴 로켓을 시험하는 수단으로 쓰일 수 있다는 점이 실질적인 위협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버웰 벨 전 사령관] “The real issue is that then gantry system can be used for further development of a longer-range ICBM which itself can be put on a mobile erecter launcher system…”

벨 전 사령관은 북한이 이동식 탄도미사일에 탑재할 핵탄두를 개발하는 것을 최악의 시나리오로 규정하고, 북한이 무슨 이유에서인지 4차 핵실험을 자제하고 있지만 그들이 원할 때 언제든 실험을 감행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VOA 뉴스 백성원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