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본 정부, 유엔 군위안부 권고에 유감 표명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 (자료사진)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 (자료사진)

일본 정부가 군위안부 관련 공개사과와 책임인정 등을 요구한 유엔의 권고에 대해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25일 기자회견에서 기본적 입장과 대처에 대해 진지하게 설명했음에도 충분히 이해 받지 못한 것은 매우 유감이라고 말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이어 유엔 위원회의 권고가 구속력은 없지만 관계 부처와 내용을 충분히 검토한 뒤 적절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이와 함께 군위안부 강제연행 문제와 관련해 “제1차 아베 내각에서 각의 결정한 내용이 있다”며 “당시 자료에는 이른바 강제 연행을 직접 보여주는 것은 사례는 발견되지 않았다”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유엔 시민정치 권리위원회는 24 “일본군 위안부 인권침해 책임에 대한 일본 정부의 공식적인 인정과 공개사과가 이뤄져야 한다”고 권고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