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유엔 안보리, 잇따른 북한 미사일 발사 규탄

  • 김연호

북한 제재안을 논의하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자료사진)

북한 제재안을 논의하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자료사진)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북한의 최근 잇따른 탄도미사일 발사를 규탄하고 유엔 결의 위반으로 규정했습니다. 김연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유엔 안보리는 미국 뉴욕 현지 시간으로 17일 비공개 회의를 열고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논의했습니다.

7월 안보리 의장국인 르완다의 유진 리처드 가사나 유엔주재 대사는 회의가 끝난 뒤 기자들에게, 안보리 회원국들이 지난달 말부터 이달 초까지 세 차례에 걸친 북한의 스커드 단거리 미사일 발사에 주목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유진 리처드 가사나 유엔주재 르완다 대사] “The members of Security Council...”

유엔 안보리 회원국들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규탄하며 이를 유엔 결의 1718 호, 1874 호, 2087 호, 2094 호 위반으로 규정한다는 겁니다.

이들 유엔 결의는 탄도미사일 기술을 이용한 북한의 발사 행위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녹취: 유진 리처드 가사나 유엔주재 르완다 대사] “And urged the DPRK...”

가사나 대사는 유엔 안보리 회원국들이 북한에 대해 관련 유엔 결의를 전면 준수할 것도 촉구했다고 밝혔습니다.

유엔 안보리의 이번 비공개 회의는 북한이 국제사회의 거듭된 우려에도 불구하고 최근 탄도미사일을 잇따라 한국 동해로 발사한 데 따른 대응 차원으로, 한국 정부가 주도해 열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북한은 지난 달 29일과 이달 9일, 그리고 13일에 스커드로 추정되는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각각 2 발씩 발사했습니다.

VOA 뉴스 김연호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