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국무부 ‘북한 방사포 발사, 도발적 행동’


미국 워싱턴의 국무부 건물 (자료사진)

미국 워싱턴의 국무부 건물 (자료사진)

미 국무부가 연일 북한에 자제를 촉구했습니다. 북한이 최근 잇단 미사일 시위에 이어 14일 방사포를 발사한 데 대한 반응입니다. 백성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미국 국무부는 북한이 미사일을 쏜 지 하루 만에 방사포와 해안포를 발사했다는 보도에 우려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국무부 대변인실 관계자는 14일 ‘VOA’에 북한의 도발적 행동이 일방적으로 역내 긴장을 높이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북한이 이를 통해 번영과 안전을 얻지 못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관계자는 북한이 도발적 행동을 자제하고 국제 의무와 약속을 이행할 것을 거듭 촉구하면서, 미국의 동맹국 방어 공약은 확고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국무부는 전날 북한의 단거리 미사일 발사에 대해서도 비슷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하지만 스커드 계열로 알려진 북한의 미사일 발사가 유엔 안보리 결의를 위반하는지 여부를 묻는 질문에는 답하지 않았습니다.

다만 북한이 국제법상 의무에도 불구하고 인근 상선과 어선, 승객과 화물기 등에 명백히 사전통지 않은 점을 우려를 갖고 주목한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백성원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