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소프트웨어산업 책임자 몽골 방문


지난해 10월 평양에서 몽골과 북한 대표가 협력관계 교류계획에 합의했다. 그 뒤로 차이야 엘벡도르지 몽골 대통령(왼쪽 세번째)과 김영남 북한 최고 인민회의 상임위원장(왼쪽 네번째)이 서 있다.

지난해 10월 평양에서 몽골과 북한 대표가 협력관계 교류계획에 합의했다. 그 뒤로 차이야 엘벡도르지 몽골 대통령(왼쪽 세번째)과 김영남 북한 최고 인민회의 상임위원장(왼쪽 네번째)이 서 있다.

북한 강영준 국가소프트웨어산업총국 총국장을 단장으로 한 대표단이 몽골 방문을 위해 28일 평양을 출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중앙 통신은 몽골 방문의 목적, 일정 등 구체적인 내용은 밝히지는 않았습니다.

북한은 작년 7월 평양에서 몽골과 정보기술 분야의 교류·협조에 관한 협정을 체결했으며 이번 대표단 방문은 이 협정에 따른 것으로 보입니다.

전통적인 우방관계인 북한과 몽골은 지난 5월 북한 노동당이 몽골 인민당과 상호 협력을 합의하고 4월에는 몽골 공업·농업장관이 방북해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을 만나는 등 최근 들어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더욱 강화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