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케리 장관, 시리아 반군대표와 이라크 사태 논의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오른쪽)이 시리아 반군 단체인 시리아국가연합 아흐메드 알 자르바 의장과 27일 사우디아라비아 제다 국제공항에서 이라크 사태에 관해 논의했다.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오른쪽)이 시리아 반군 단체인 시리아국가연합 아흐메드 알 자르바 의장과 27일 사우디아라비아 제다 국제공항에서 이라크 사태에 관해 논의했다.

이라크 북부 무장반군은 최근 시리아와의 국경을 터 놓고 양국을 왕래하며 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고 온건주의 성향의 시리아 반군 대표가 말했습니다.

아흐메드 알 자르바 시리아국가연합(SNC) 의장은 27일 존 케리 미 국무장관과 함께 사우디 아라비아에서 압둘라 국왕을 만난 자리에서 서방의 더 많은 지원을 요청하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라크 수니파 무장반군인 ISIL은 그 동안 시리아 접경 지역에서 온건주의 성향의 시리아 반군과도 계속 무력 충돌을 벌여왔습니다.

케리 미 국무장관은 자르바 의장에게 온건주의 성향의 시리아 반군들이 이라크 접경 지역에서 ISIL에 맞서 싸우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미 백악관은 시리아 반군이 ISIL과 잘 싸울 수 있도록 5억 달러의 자금을 지원하기로 하고 의회에 승인을 요청해 놓은 상황입니다. 사우디 역시 시리아 반군을 측면 지원하고 있습니다.

케리 장관은 최근 중동 지역에 머물며 아랍 국가 지도자들에게 ISIL의 폭력 활동에 적극 대응할 것을 주문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