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에볼라 바이러스 서아프리카 지역 급속 확산


기니의 보건 당국자들이 코나크리 지역을 찾아 주민들을 상대로 에볼라 바이러스의 위험과 예방 요령을 교육하고 있다.

기니의 보건 당국자들이 코나크리 지역을 찾아 주민들을 상대로 에볼라 바이러스의 위험과 예방 요령을 교육하고 있다.

서아프리카 지역에서 인체에 치명적인 에볼라 바이러스가 통제 불가능한 수준으로 확산되고 있다고 전문가들이 경고했습니다.

지난 2월 이후 기니에서만 에볼라 바이러스로 200여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이제 이 바이러스는 기니와 국경을 접하고 있는 시에라리온까지 전파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상황이 심각해지자 기니와 시에라리온, 리베이라의 보건 당국자들이 몬로비아에 모여 정보를 공유하고 대책 마련을 논의했습니다.

에볼라 바이러스의 치사율은 70%에 이르지만 아직까지 뚜렷한 치료약은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전문가들은 의심 환자가 발생했을 경우 무조건 격리 조치하고 평소 개인 위생 관리를 철저히 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조언하고 있습니다.

에볼라 바이러스는 고열과 몸살, 구토, 출혈 증상을 동반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