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포로셴코 대통령 ‘크림반도는 우크라이나 영토’


우크라이나의 포로셴코 대통령이 7일 취임식장에서 의장대의 사열을 받고 있다.
우크라이나의 페트로 포로셴코 대통령은 크림반도가 우크라이나 영토였고 지금도 우크라이나 영토라며, 앞으로도 이 같은 사실에는 변함이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포로셴코 대통령은 7일 우크라이나 5대 대통령 취임식 연설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수도 키에프에서 조 바이든 미국 부통령 등 세계 지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취임식에서 포로셴코 신임 대통령은 러시아의 크림반도 합병을 인정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포로셴코 대통령은 또한, 친 러시아 분리주의자들이 정부군과 충돌하고 있는 동부지방 주민들과 대화할 것이라고 다짐했습니다.

21명의 후보가 출마한 지난 달 25일 대통령 선거에서 승리한 포로셴코 대통령 앞에는 심각한 경제난과 러시아 접경지역의 소요 등 어려운 과제들이 놓여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