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본, 납북자 재조사 관련 북한 당국자 초청 계획

  • 윤국한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 (자료사진)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 (자료사진)

일본 정부는 북한과 합의한 납북자 문제 재조사와 관련해 필요하다면 북한 당국자를 일본에 초청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일본 당국자도 북한에 파견한다는 방침입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오늘 (2일) 정례 기자회견에서 북한 당국자의 일본 방문에 대해, "일본인 납북자와 특정실종자 재조사 과정에서 필요할 경우 정부 입장에서 당연히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어제 (1일)는 `NHK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일본 외무성과 경찰청 직원 등을 북한에 파견해 납북자 재조사 상황 등을 점검하고 북한 측 관계자 등과 협의토록 할 방침임을 내비쳤습니다.

한편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오늘 대북 제재 완화와 관련해 "행동 대 행동의 원칙을 따를 것"이라면서, "(북한이) 어떤 조직과 구성으로 조사위원회를 설립해 조사하는지 보지 않고 제재를 해제하는 것은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윤국한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