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한-일 국방장관, 군사정보 공유 필요성 재확인


척 헤이글 미국 국방장관, 김관진 국방장관, 오노데라 이쓰노리 일본 방위상이 31일 싱가포르 샹그릴라 호텔에서 열린 한미일 국방장관 회담에서 서로 손을 잡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척 헤이글 미국 국방장관, 김관진 국방장관, 오노데라 이쓰노리 일본 방위상이 31일 싱가포르 샹그릴라 호텔에서 열린 한미일 국방장관 회담에서 서로 손을 잡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미국과 한국, 일본 국방장관은 세 나라 간 군사정보 공유의 필요성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의 척 헤이글 국방장관과 한국의 김관진 국방장관, 일본의 오노데라 이쓰노리 방위상은 31일 싱가포르에서 열린 회담 뒤 발표한 언론보도문에서, 북한 핵과 미사일 위협과 관련된 정보공유의 중요성을 재확인했다며, 이 사안에 대해 앞으로 계속 검토해 나갈 필요성이 있다는 데 견해를 같이했다고 밝혔습니다.

세 나라는 이를 위해 워킹그룹 설치에 합의했습니다.

세 나라 국방장관은 또한, 북한을 핵무기 보유국으로 인정할 수 없다는 기본 입장을 강조하면서 북한의 도발을 억제하기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아울러, 북한의 핵, 미사일, 핵 확산 프로그램으로 인한 위협과 관련해, 국제사회와의 긴밀한 협력도 필요하다는 점도 재확인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