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박근혜 대통령 “북한 4차 핵실험시 핵 도미노 우려”


청와대에서 외신과 인터뷰 중인 박근혜 한국 대통령. (자료사진)

청와대에서 외신과 인터뷰 중인 박근혜 한국 대통령. (자료사진)

북한의 4차 핵실험은 이웃 나라들이 핵무기를 개발하는 구실을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한국의 박근혜 대통령이 말했습니다.

미국 ‘월스트리트저널’ 신문은 박 대통령이 28일 청와대에서 가진 이 신문과의 인터뷰에서 핵 도미노 효과에 대해 경고했다고 전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이 신문에 북한이 핵실험을 강행하면 지역에서 연쇄적으로 핵개발을 시도하는 도미노 현상을 막지 못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이어 북한의 추가 핵실험은 지역 안보 정세에 엄청난 파장을 미칠 것이라며, 이는 루비콘 강을 건너는 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또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위한 중국의 역할을 강조하는 한편 한-일 관계 개선을 위해 일본이 이웃 나라들의 우려를 심화시키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