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바이든 미 부통령, 중국의 혁신성 부족 지적


조 바이든 미국 부통령(가운데)이 28일 미 공군사관학교 졸업식에서 연설하고 있다.

조 바이든 미국 부통령(가운데)이 28일 미 공군사관학교 졸업식에서 연설하고 있다.

조 바이든 미국 부통령은 어제(28일) 대외정책에 대한 연설을 통해 중국 기업들의 혁신성 부족을 비판했습니다.

바이든 부통령은 이날 콜로라도 스프링스에 있는 미 공군사관학교 졸업식에서, “중국은 미국보다 최대 8배 많은 과학자와 기술자를 배출”한다며, 하지만 이러한 과학자 증가 추세에도 불구하고 혁신성이 부족하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중국에서 나온 혁신적인 프로젝트, 혁신적인 변화, 혁신적인 제품 하나라도 있으면 이름을 대보라”라고 반문했습니다.

바이든 부통령은 또 일본이 미국의 경제적 경쟁자가 되고 있다는 우려가 커지던 1990년대를 회상하면서, “당시는 일본이 미래였다”며, “지금은 중국에 대해서 같은 얘기를 하기 시작했다”고 말했습니다.

중국은 앞으로 몇 년 안에 미국의 국내총생산을 뛰어넘어 세계 최대 경제국이 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