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집트 대선 투표율 저조...투표 하루 연장


이집트 대통령 선거 이틀째인 지난 27일 카이로의 한 투표소가 유권자 없이 한산한 모습이다.

이집트 대통령 선거 이틀째인 지난 27일 카이로의 한 투표소가 유권자 없이 한산한 모습이다.

이집트 당국은 지난 이틀간 실시된 대통령 선거 투표율이 저조한 데 따라 투표일을 하루 더 연장했습니다.

하지만 연장된 투표일인 오늘 (28일)도 투표율은 여전히 낮은 상황입니다.

이집트 선거관리위원회는 어제 “지난 26일부터 이틀간 진행된 대선에서 유권자 5천4백만 명 가운데 약 37%가 투표를 마쳤다”며, “투표일을 하루 늘려 28일에 마감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조치는 예상보다 저조한 투표율을 끌어올리기 위한 과도정부의 ‘고육책’으로 풀이되고 있습니다.

이번 대선은 일찍부터 군부 실세인 압델 파타 엘시시 전 국방장관의 압승이 유력한 것으로 관측된 가운데 관심은 투표율에 모아지고 있습니다.

투표율에 따라 엘시시의 집권에 대해 유권자들이 부여하는 정당성의 정도를 가늠할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