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백악관, 이란에 신임 유엔 주재 대사 거부 통보


제이 카니 미국 백악관 대변인 (자료사진)

제이 카니 미국 백악관 대변인 (자료사진)

미국 백악관은 어제(8일) 유엔주재 이란 대사의 임명을 수용할 수 없다는 방침을 이란에 공식 통보했습니다.

제이 카니 미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이란 정부에 대해 유엔 주재 대사로 하미드 아부탈레비를 내정한 것이 부적절하다는 점을 알렸다고 말했습니다.

이는 미국 상원이 테러나 간첩 활동과 관련 있는 인물의 비자 발급을 거부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법률안을 통과시킨 뒤 하루 만에 나온 백악관의 결정입니다.

이란이 내정한 아부탈레비 대사는 지난 1979년 테헤란 미국 대사관 점거사태를 주도한 '무슬림학생연맹'으로 일원이었습니다.

그의 내정 사실이 알려진 뒤 미국 정계는 이에 강력히 반발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