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BBC, 북한에 프로그램 공급 추진'


영국 런던의 BBC 본사. (자료사진)

영국 런던의 BBC 본사. (자료사진)

북한이 '텔레토비'와 '닥터 후' 등 영국 BBC 간판 프로그램의 북한 내 방영을 검토하고 있다고 영국 신문 인디펜던트가 6일 보도했습니다.

영국 외무부와 공영방송 BBC는 대북 개방유도 차원에서 북한을 상대로 자국 TV 콘텐츠 공급 협상을 추진해왔으며 최근 텔레토비를 비롯한 3개 프로그램 도입에 대한 긍정적인 의향을 확인했다는 겁니다.

북한이 내부 방송용으로 도입 가능성을 내비친 영국 TV 콘텐츠는 유아교육 프로그램인 '텔레토비'를 비롯해 공상과학 시리즈 드라마 '닥터 후'와 자동차를 소재로 한 오락물 '탑기어' 등 입니다.

BBC는 지난해 대북 콘텐츠 공급 프로젝트에 착수해 북한이 반감 없이 받아들일 만한 콘텐츠를 선별해 외무부를 통해 북한 측에 공급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북한 측은 수개월에 걸친 논의 끝에 최근 텔레토비 등 3개 프로그램에 호의적인 반응을 전해온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그러나 협상 경과가 아직 초기적인 수준이어서 BBC 프로그램의 북한TV 방영이 성사되기까지는 상당한 시일이 걸릴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영국 정치권에서는 이와 별도로 의회 북한위원회를 중심으로 북한 주민을 위한 BBC 한국어 라디오 방송 도입 주장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