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백악관 "쿠바용 트위터 '비밀 작전' 아냐"


제이 카니 미국 백악관 대변인 (자료사진)

제이 카니 미국 백악관 대변인 (자료사진)

미국 백악관은 소위 ‘쿠바용 트위터’라고 불리는 프로젝트가 개발 프로그램이었으며 비밀 작전은 아니었다고 밝혔습니다.

제이 카니 백악관 대변인은 어제(3일) AP통신 보도에 대해 이 같은 입장을 밝혔습니다.

카니 대변인은 미국이 쿠바와 같이 “관대하지 않은 환경”에서는 프로젝트 관계자들을 보호하기 위해 신중히 행동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AP 통신은 미 정부가 2009년부터 2012년까지 국제개발처(USAID)를 통해 ‘쿠바용 트위터’를 만들어 현지에 배포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미 정부는 이 계획에 160만 달러를 투입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 이를 통해 북아프리카와 중동 지역에서 일었던 ‘아랍의 봄’과 같은 민주화를 촉발시키려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