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외교부 '유관 당사국 냉정과 절제 유지해야'

  • 윤국한

중국 외교부의 홍레이 대변인 (자료사진).

중국 외교부의 홍레이 대변인 (자료사진).

중국은 북한의 해안포 발사와 한국 군의 대응 사격으로 한반도 긴장이 고조된 데 대해 우려를 표명하면서 냉정과 절제를 촉구했습니다.

훙레이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 (31일) 정례브리핑에서 “현재 한반도 정세에 온도가 다소 올라가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훙 대변인은 이어 중국은 “유관 당사국이 냉정과 절제를 유지함으로써 정세를 더욱 격화시키는 행위를 하지 말고, 공동으로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수호하길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훙 대변인은 또 북한이 전날 추가 핵실험 가능성을 위협한 데 대해 “현재 한반도 정세는 여전히 매우 취약하다”며 “유관 당사국은 한반도 정세 완화에 도움이 되지 않는 일을 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윤국한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