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호주 군함, 말레이시아 실종기 블랙박스 수색


30일 호주 퍼스항에서 미국과 호주 군인들이 미군의 첨단 블랙박스 탐지 장비를 호주 군함에 장착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 호주는 이 군함을 말레이시아 실종 여객기 블랙박스 수색 작업에 투입했다.

30일 호주 퍼스항에서 미국과 호주 군인들이 미군의 첨단 블랙박스 탐지 장비를 호주 군함에 장착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 호주는 이 군함을 말레이시아 실종 여객기 블랙박스 수색 작업에 투입했다.

호주 해군이 미국의 첨단 장비를 장착한 군함을 말레이시아 실종 여객기 블랙박스 수색에 투입했다고 밝혔습니다.

호주 군함은 앞으로 며칠 안에 실종기가 추락한 것으로 보이는 해역에 도착할 예정입니다.

호주 당국은 어제(30일)도 10척의 선박과 10척의 항공기가 인도양 실종기 수색에 투입됐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실종기에 탔던 중국인 탑승객 가족들이 어제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를 방문했습니다. 이들은 말레이시아 정부에 실종기에 관한 추가 정보를 요구했습니다. 실종기 탑승객 중 절반 이상은 중국인이었습니다.

중국 정부가 수색에 파견한 항공기도 29일 실종기 동체와 같은 색의 물체를 인도양 해상에서 추가로 발견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