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30일 중국 베이징에서 북-일 회담 시작


29일 베이징 서우두공항에 도착한 북한 송일호 북일국교정상화교섭 담당대사

29일 베이징 서우두공항에 도착한 북한 송일호 북일국교정상화교섭 담당대사

북한과 일본이 30일부터 이틀 동안 중국 베이징에서 국장급 회담을 엽니다. 두 나라의 고위급 외교관이 마지막으로 접촉한 것은 1년이 넘었습니다.

관계자들은 이번 교섭의 핵심 의제가 1970년대와 80년대 북한이 자행한 일본인 납치사건이 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일본 외무성의 주니치 이하라 아시아 대양주 국장이 이끄는 일본 대표단은 납치 문제를 조사해 달라고 평양 당국에 요구할 것으로 보입니다.

반면 북한의 송일호 북일 국교정상화교섭 담당 대사는 29일 베이징에 도착해 회담에서 논의할 의제가 정해지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북한은 간첩에게 일본 문화를 가르치려고 일본 시민 13명을 납치했다고 지난 2001년에 시인했습니다. 납치된 일본인 가운데 5명은 일본으로 돌아갔지만, 북한 당국은 나머지 8명이 죽었다고 주장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