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태국 헌재, 조기총선 무효 결정


21일 태국 헌법재판소 대변인이 기자회견장에서 지난 2월 2일 시행된 조기 총선거가 무효라고 밝히고 있다.

21일 태국 헌법재판소 대변인이 기자회견장에서 지난 2월 2일 시행된 조기 총선거가 무효라고 밝히고 있다.

태국 헌법재판소는 오늘(21일) 지난 2월 2일 시행된 조기 총선거가 무효라고 결정했습니다.

태국 헌재 대변인은 당시 선거가 전국적으로 같은 날 실시되지 않은 것이 헌법 조항에 어긋나기 때문에 이를 무효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헌재 대변인은 재판부가 찬성 6, 반대 3으로 무효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습니다.

현지 언론들은 이번 결정이 전체 선거구의 약 20%에서 시위대의 방해로 투표가 제대로 진행되지 않는 등 파행을 겪은 점이 상당 부분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습니다.
이에 따라 총선이 재실시되는 사태가 발생해 앞으로 태국의 정국에 적잖은 파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됩니다.

잉락 친나왓 총리가 이끄는 집권 푸어타이당 대변인은 “헌재의 조기총선 무효 결정으로 나쁜 선례를 남기게 됐다”며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