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에서 차량 폭탄 테러로 12명 사망


이라크 남부도시 힐라의 차량 폭탄 테러 현장

이라크 남부도시 힐라의 차량 폭탄 테러 현장

이라크에서 자살 폭탄 차량이 폭발해 적어도 12명이 사망하고 60명이 다쳤다고 현지 경찰이 밝혔습니다.

사건은 시아파 밀집지역이자 바그다드에서 1백 킬로미터 떨어진 남부 도시 힐라에서 9일 발생했습니다.

이라크에서는 최근 수년간 최악의 폭력 사태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소수 세력인 수니파 내 불만세력이 주동이 되거나 이웃 국가인 시리아 내전에 의해 촉발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이로인해 올해 들어서만 1천4백명이 사망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