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러시아 국제방송 진행자, 생방송 도중 사임


러시아 정부가 지원하는 국제방송사 RT의 뉴스쇼 진행자 리즈 왈이 우크라이나 사태에 반발해 생방송 도중 사임했습니다.

러시아 정부가 지원하는 국제방송사 RT의 뉴스쇼 진행자 리즈 왈이 우크라이나 사태에 반발해 생방송 도중 사임했습니다.

러시아 정부의 자금 지원을 받는 TV 방송사의 뉴스 진행자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개입에 반발해 사임했습니다.

러시아 투데이(RT)의 미국 지국 뉴스 진행자로 일해 온 리즈 왈 씨는 5일 생방송 도중,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행동은 눈속임에 불과하다”며 “더 이상 러시아 정부의 지원을 받는 방송국에서 일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리즈 왈 씨는 또 “자신이 미국인이라는 사실이 자랑스럽다”며 “진실은 밝혀질 것으로 믿는다”고 강조했습니다.

러시아 투데이 측은 그러나 왈의 행동은 자신을 드러내고자 하는 곡예에 불과하다며 평가절하했습니다.

헝가리계인 왈 씨는 과거 헝가리 혁명 시절 그의 할아버지가 당시 옛 소련의 무력 진압을 피해 미국으로 이주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