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로켓 발사는 자위적 조치...대북 압박 땐 보복'


북한은 5일 인민군 전략군 대변인 담화를 통해 지난달 21일부터 이달 4일까지 벌인 단거리 미사일 등의 발사 훈련이 '자위적 행동'이라고 주장했다.

북한은 최근 잇달아 벌인 단거리 미사일 등 발사 훈련을 정당한 자위적 행동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북한은 오늘 (5일) 발표한 인민군 전략군 대변인 담화에서 지난 달 21일부터 지난 4일까지 이른바 로켓 발사 훈련을 진행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담화는 미-한 연합훈련인 키 리졸브와 독수리 연습이야말로 도발이라며, 미국의 무모한 도발이 도수를 넘으면 보복으로 이어진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고 위협했습니다.

북한의 전략군은 중장거리 미사일을 지휘통제하는 전략로켓군이 확대 개편된 부대로, 북한이 전략군을 내세워 담화를 발표한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