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리비아 군용기, 튀니지에 추락...전원 사망


21일 리비아 군용 비행기가 튀니지에 추락해 탑승자 11명 전원이 숨졌다.

21일 리비아 군용 비행기가 튀니지에 추락해 탑승자 11명 전원이 숨졌다.

리비아 군용 비행기가 21일 튀니지에 추락해 탑승자 11명 모두가 숨졌다고 양국 당국자들이 밝혔습니다.

사고 비행기는 이날 새벽 1시30분쯤 수도 튀니스에서 남쪽으로 40킬로미터 떨어진 그롬발리아 지역에 추락했습니다.

사망자는 조종사와 승무원 6명을 포함해 의사 3명과 환자 2명인 것으로 파악됐지만 사고 지역은 민가가 없는 벌판이어서 추가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또 사고의 여파로 기체는 완전히 불에 탔으며 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했을 때 탑승자들은 이미 사망한 뒤였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사고기 기장은 추락 직전 튀니스 공항 관제탑에 무전으로 기체 엔진 이상을 알린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