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베트남서 중월전쟁 기념해 반 중국 시위 열려


베트남 하노이 시민들이 16일 중월전쟁 35주년을 맞아 전사자들을 기리기 위해 헌화하고 있다.

베트남 하노이 시민들이 16일 중월전쟁 35주년을 맞아 전사자들을 기리기 위해 헌화하고 있다.

중월전쟁 35주년을 하루 앞둔 오늘(16일) 베트남 수도 하노이에서 반중국 시위가 벌어졌습니다.

약 100명의 시민들은 이날 낮 하노이 도심에서 “인민들은 잊지 않을 것"이라는 구호가 적힌 머리띠를 두르고 1시간30분 가량 가두시위를 벌였습니다.

이들은 이어 중월전쟁 당시의 전사자들을 기리는 헌화와 중국을 성토하는 행사 등을 마친 뒤 자진 해산했습니다.

중국은 베트남군이 당시 친 중국 노선의 크메르루주를 축출하기 위해 캄보디아를 침공한 이후인 지난 1979년 2월 17일 베트남을 침공해, 양국은 한달 가까이 교전을 벌였습니다.

이런 가운데 중국은 베트남의 최대 무역 교역국 가운데 하나이지만, 양국은 최근 파라셀제도 등 남중국해 일부 도서를 둘러싼 영유권 분쟁을 벌이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