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하원 출마 숄티 "북한 등 세계 자유 증진 힘쓸 것"


미국 연방 하원의원 출마를 선언한 수전 숄티 디펜스포럼 대표. (자료사진)

미국 연방 하원의원 출마를 선언한 수전 숄티 디펜스포럼 대표. (자료사진)

미국의 대표적 북한인권 운동가인 수전 숄티 ‘북한자유연합’ 대표가 연방 하원의원 출마를 공식 선언했습니다. 당선되면 북한을 비롯한 전세계 자유 증진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는데요, 이연철 기자가 보도합니다.

Text수전 숄티 북한자유연합 대표가 연방 하원의원 출마를 공식 선언했습니다.

숄티 대표는 12일 기자회견을 열고 이 같이 밝히면서, 당선되면 전세계 자유 증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녹취: 솔티 대표] "this should be the kind of things we are doing…"

의회에 진출한다면 북한과 시리아, 중동 같은 지역에서 민주주의와 인권을 증진하는 데 더 많은 일을 할 수 있다는 겁니다.

숄티 대표의 출마지역은 워싱턴 DC 인근 버지니아 주 11선거구로, 한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지역입니다.

북한자유연합과 디펜스포럼 등을 통해 탈북자 지원과 북한인권 운동을 벌여온 숄티 대표는 지난 2004년 미 의회에서 북한인권법이 통과되는 데 기여했습니다.

숄티 대표는 의회에 진출하면 현재 의회에 계류 중인 ‘북한제재이행법’을 통과시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녹취: 솔티 대표] "You see the legislation, major legislation…"

이 법안은 북한에 정보를 제공하고 탈북자들에게 힘을 실어주는데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법안이라는 겁니다.

숄티 대표는 이날 회견에서 자신이 해외에서 열심히 싸워온 자유와 민주주의, 인권의 기본 원칙들이 미국 내에서 오히려 약화되고 있다는 우려 때문에 출마를 결심했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이연철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