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힐 전 차관보 "북한 핵 추구하면 불행해 질 것 알려줘야"


방한 중인 크리스토퍼 힐 전 미국 국무차관보가 10일 국회 도서관 강당에서 '동북아 평화를 위한 한반도 평화 로드맵'을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방한 중인 크리스토퍼 힐 전 미국 국무차관보가 10일 국회 도서관 강당에서 '동북아 평화를 위한 한반도 평화 로드맵'을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한국을 방문 중인 크리스토퍼 힐 전 미국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는 북한이 핵을 추구하면 북한의 미래에 어떤 희망도 없고 더욱 불행해질 뿐이라는 사실을 알려줘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북 핵 6자회담 미국 측 수석대표를 지낸 힐 전 차관보는 오늘 (10일) 서울에서 열린 강연에서, 국제사회가 경제 지원이나 원조를 하기 위해서도 북한이 먼저 비핵화로 나아가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힐 전 차관보는 또 북한이 미-한 합동군사훈련을 반대하는 것은 정당하지 않다며, 군사훈련은 협상 대상이 아니라 유사시를 대비한 전술이라고 말했습니다.

V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