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터키 여객기 공중납치 시도범 ‘우크라이나 수감자 석방 원해’


공중 납치될 뻔한 사고 여객기에서 승객들이 무사히 대피하고 있다.

공중 납치될 뻔한 사고 여객기에서 승객들이 무사히 대피하고 있다.

승객 110명을 태우고 우크라이나 카리프를 떠나 터키 이스탄불로 향하던 터키항공사 소속 여객기가 한 우크라이나 남성의 공중 납치 시도로 비상 착륙했습니다.

우크라이나 보안 조사 당국은 8일 이 남성이 우크라이나 교도소에 있는 수감자들의 석방을 촉구하며 동계 올림픽이 열리는 소치로 갈 것을 요구했다고 밝혔습니다.


우크라이나 보안 당국은 공중 납치를 기도한 남성은 자신의 요구가 관철되지 않으면 비행기를 폭파하겠다고 협박했다고 밝혔습니다.


당국은 승무원들이 이 남성을 안정시켰으며 이후 여객기는 2대의 터키 공군 비행기의 안내를 받으며 이스탄불에 안전하게 착륙했다고 밝혔습니다.


기내에서 무기나 폭발물은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