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FIFA 회장 "브라질 월드컵 준비 지연 우려"


제프 블래터 국제축구연맹 회장 (자료사진)

제프 블래터 국제축구연맹 회장 (자료사진)

국제축구연맹(FIFA)의 제프 블래터 회장이 브라질의 2014 월드컵 준비가 늦어지는 데 대해 불만을 표시했습니다.

28일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블래터 회장은 경기장을 비롯한 시설물 건설이 2010년 남아공 월드컵보다 늦어지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블래터 회장은 “브라질이 2014 월드컵을 훌륭하게 치를 것으로 믿지만, 남아공 월드컵 때보다 준비가 늦어지는 것은 우려스러운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블래터 회장은 “시위가 월드컵 진행을 방해해서는 안 된다”며 브라질 정부에 대책 마련을 촉구했습니다.

앞서 지난 25일에는 상파울루 등 전국적으로 월드컵 개최에 반대하는 시위가 벌어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